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7월14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문화생활 > 여행/레져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옛 화랑대역과 경춘선의 추억을 더듬는다
노원구 화랑대역사 전시관 개관
등록날짜 [ 2018년12월03일 15시53분 ]

화랑대역사 전시관에 설치된 1980년대 경춘선 열차 내부모습.


옛 화랑대역사(驛舍) 자리에 화랑대역과 경춘선의 발자취가 담긴 '화랑대역사 전시관'이 문을 열었다.

공릉동 경춘선 숲길 화랑대 철도공원 내(공릉동 29-51)에 자리한 전시관은 시간을 잇는 경춘선 서울의 마지막 간이역 온기를 나누는 역무실 경춘선, 창밖의 풍경 등 4개 테마로 꾸며져 옛 화랑대역과 경춘선의 역사를 보존하고 문화적 가치를 공유한다.

전시관은 화랑대역 및 경춘선과 관련된 프로젝트 영상, 그래픽 패널, 노면 지도, 사진첩 등 추억과 낭만이 담긴 역사문화공간으로 꾸며졌다.

역사 대합실은 201012월 무궁화호 운행을 마지막으로 폐선 된 경춘선과 서울의 마지막 간이역인 근대 등록문화제 300호인 옛 화랑대역의 발자취를 되돌아보는 공간으로 구성됐다.

기존 역무실은 매표소, 열차제어반 등을 전시해 당시의 향수를 느낄 수 있도록 꾸며졌으며, 역장 유니폼을 배치해 기념사진을 촬영할 수 있는 포토 존이 마련되어 있다. 또한 춘천으로 가는 80년대 경춘선 열차 내부모습을 재현해 따뜻한 추억여행을 할 수 있도록 했다.

전시관은 화요일부터 일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운영한다. 월요일과 공휴일 다음날(, 추석 휴관)은 휴관한다.

한편 경춘선 숲길 화랑대 철도공원에는 지난해 서울 광진구 어린이대공원에 있던 1950년대 미카증기기관차와 협궤열차, 체코 노면전차, 국립민속박물관에 전시 중이던 우리나라 최초 노면전차 모형이 화랑대역 철도공원 부지에 이송되어 전시중이다. 또한 지난 1월에는 일본에서 무상기증 받은 노면전차가 설치됐다. 내년에는 화랑대역사 전시관 외에도 철도 관련 전시 및 각종 체험을 위한 전시관이 들어설 예정이다.

오승록 구청장은 "화랑대역사 전시관은 화랑대역사와 경춘선의 추억과 낭만이 담겨져 있는 역사문화공간이다""화랑대역사전시관 개관과 함께 경춘선 숲길 화랑대 철도공원이 노원구의 도시 브랜드 이미지를 높이는 도심 속 힐링 공간으로 자리매김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경충 기자 nnews21@daum.net

 
     
올려 0 내려 0
이경충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10월 18~24일까지 하늘공원 억새축제 개최 (2019-10-24 10:29:12)
꽃으로 꾸며진 웨딩 카 장식의 진수 보여 (2018-10-08 19:48:33)
도봉구 방학1동, ㈜창조식품에 ...
서울병무청 직원 감사 ‘플라워...
북부교육지원청 과학교육센터 ...
노원구 15일 일자리박람회 개최...
민생실천위원회, 삭감된 ‘노숙...
도봉구, 집 콕 ‘중국어교실’
도봉구, ‘제4회 언론에 비친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