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6월01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노원구 호신 앱 '안심이' 밤길 안전 책임진다
CCTV관제센터와 연동 비상 시 실시간 모니터링
등록날짜 [ 2020년02월26일 16시35분 ]

스마트폰 앱 스토아에서 다운받은 후 회원가입 후 사용

 

여성 등 범죄취약계층의 밤길 안전을 위해 제작된 호신 앱 󰡐안심이󰡑가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안심이 앱은 관내 CCTV 관제센터에 스마트폰 앱을 연계하여 비상상황 시 실시간 모니터링으로 112출동 등 대응조치를 통해 위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시스템이다.

주요 기능은 크게 긴급신고 안심귀가 모니터링 안심귀가 스카우트 등으로 나뉜다.

긴급신고는 위급상황이 발생했을 때 앱을 실행해 긴급신고 버튼을 누르거나, 스마트폰을 세게 흔들면 관내 CCTV관제센터에 자동 신고 된다. 신고가 접수되면 관제센터에서는 신고자 주변 CCTV를 모니터링해 필요 시 경찰을 출동시킨다.

안심귀가 모니터링은 늦은 밤에 귀가할 경우 출발지와 목적지를 앱에 입력하면 귀가 시작과 도착정보가 신청자가 지정한 보호자에게 전송된다. 또한 이동경로가 달라지면 자동전화걸기를 이용해 신청자의 안전을 재차 확인한다.

안심귀가 스카우트는 늦은 밤 귀갓길에, 지하철역이나 버스정류장 도착 30분전까지 앱 또는 전화(2116-3742 또는 120)로 신청하면, 관내 안심스카우트 대원이 신청자와 만나 동행귀가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용 시간은 월요일은 22시부터 24시까지며, 그 외 평일은 22시부터 다음날 오전 1시까지다.

이외에도 안심시설물 정보를 통해 안심택배, 방범용 CCTV, 지구대 등의 위치 파악뿐만 아니라 젠더폭력 대응정보도 제공 받을 수 있다.

이를 위해 구는 안심이 전담 CCTV 관제요원 2명을 배치하고 기존 CCTV 전담 관제요원 16명과 노원경찰서에서 파견된 경찰관 4명에게도 안심이 지원업무를 부여했다.

이용을 원하는 주민은 스마트폰 앱 스토어 또는 플레이스토어에서 󰡐안심이󰡑를 검색해 앱을 다운로드하면 된다. 앱 설치 후, 휴대폰 인증가입 또는 카카오 계정 로그인하기로 간편하게 가입할 수 있다.

한편, 안심이 서비스를 시작한 201810월부터 지난달 말까지 주민 3086명이 회원등록 해, 긴급신고 225, 안심귀가 모니터링 651, 안심귀가 스카우트 57건의 서비스를 이용했다.

오승록 노원구청장은 "심야시간을 지켜주는 호신앱 안심이 서비스 실시로 범죄 예방과 지역 내 안전망 강화에 기여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주민들이 안심하고 다닐 수 있는 노원구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경충 기자nnews21@daum.ne

 
     
올려 0 내려 0
이경충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주민들에게 호평 받는 노원구 부설주차장 야간개방 사업 (2020-02-26 16:37:23)
신천지예수교회, 보건당국에 전 성도 명단 제공-26일부터 조사 실시 (2020-02-26 15:31:33)
도봉구의회 홍국표 부의장, 창2...
도봉구시설관리공단, 「덕분에 ...
도봉구, 중랑천 멸종위기생물 ...
도봉구, ‘풍수해 보험’과 ‘...
도봉구, 동네 카페 사장님들 ‘...
도봉구, 개별공시지가 결정·공...
강북구의회, 강북구립 합창단원...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