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9월20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건강 > 건강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노원구 난임 부부에 한의약 치료비 지원
등록날짜 [ 2020년08월11일 13시16분 ]
12월까지 40명 모집
1인당 119만원 지원

노원구(구청장 오승록)가 임신에 어려움을 겪는 난임 부부에게 한의약 치료비를 지원한다.
지원대상은 사실혼을 포함하여 원인불명의 난임으로 자연임신을 원하는 부부(여성 만41세 이하, 1979.1.1. 이후 출생자)로 신청일 기준 서울시에서 6개월 이상 거주해야 하며 선착순 40명이다.
지원은 첩약 제조비이며 치료 기간은 남녀동일 3개월이다. 첩약단가는 15일분 기준 220,800원으로 표준 치료비용의 90%를 지원하며 지원금 상한액은 1,192,320원이다. 단, 수급자와 차상위는 전액 지원한다. 대상자는 첩약 제조 후 본인부담금 10%를 부담하고, 나머지는 한의원에서 보건소에 비용을 청구하면 한의원으로 지급하는 시스템이다.
1인당 1년에 1회만 신청 가능하고 최대 2회까지 지원한다. 대상자는 마지막 복약 후 2주 이내 시행하는 사후 검사를 받아야 한다.
신청은 서울시 임신출산 정보센터에 접속하여 적격여부, 남녀 각각 자가 선별점검 후 구비서류(자가 점검 결과지, 사전검사결과지, 난임진단서 원본, 주민등록등본, 건강보험증 및 건강보험납부확인서, 가족관계증명서 등)와 신분증을 지참하여 부부치료는 여성거주지 보건소에, 단독치료는 신청자 거주지 보건소를 방문 신청하면 된다.
대상자로 선정되면 지원 결정통지서 및 관련 서류를 지정 한의원에 제출하고 치료를 받으면 된다. 한의원은 서울시 지정 한의원 중 대상자 거주 자치구와 관계 없이 자율적으로 선택 가능하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구청 생활보건과로 문의하면 된다. 구는 작년 한해 13쌍의 부부와 여성 5명 총31명을 대상으로 한의약 난임 치료지원 사업을 실시했다. 착상 성공률과 집중치료 완료율에서 각각 27.8%, 93.5%를 달성하면서 기준치인 10%, 60%를 훨씬 넘어섰으며 참여 대상자 만족도 조사에서도 80%이상이 만족한다고 답변하였다.
오승록 노원구청장은 󰡒이번 사업은 난임 부부들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는 데 큰 보탬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며 󰡒저출산 극복을 위한 다양한 지원책 마련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경충 기자 nnews21@daum.net
 
     
올려 0 내려 0
이경충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노원구 원격으로 노인 건강 관리한다 (2020-08-11 13:27:26)
노원구 코로나 우울증으로부터 주민 보호나선다 (2020-07-22 10:53:13)
도봉구의회, 제 300회 임시회 ...
도봉구의회 행정기획위원회, 환...
도봉구 보훈단체, 아이들 위해 ...
구본승 강북구의원 대표발의, ...
추석맞이 ‘도봉사랑상품권’ 3...
이동진 도봉구청장, 추석 앞두...
도봉구, 북한산국립공원과 함께...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