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9월21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서울시 어린이 통학버스 '잠자는 아이 확인 장치' 전면 설치
국·시비 5:5 매칭 사업- 자치구별 선정심의회 구성 선정
등록날짜 [ 2018년09월18일 14시15분 ]

어린이집 통학버스[사진=노원구청 제공]
서울시가 연내에 시내 어린이집 통학버스에 '잠자는 아이 확인 장치(Sleeping Child Check)'를 전면 설치한다고 밝혔다. 아동이 어린이집 통학버스에서 내리지 못하고 방치된 경우 그 사실을 알려주는 장치다.

지난 2016년 광주광역시 유치원 통학버스에서 여아가 장시간 방치돼 사망한 사건이 발생한 이후 '통학버스 하차 확인 의무화'(도로교통법, 신설 16.12.2) 시행됐음에도 불구하고 지난달 7월 경기도 동두천시 어린이집에서 차량에 방치돼 여아가 사망한 사고가 연이어 발생했다.

서울시는 시내 어린이집 통학차량 총 1,538대 중 신청한 어린이집 차량 전부에 해당하는 1,468대에 설치한다고 밝혔다. ·시비 5:5 매칭 지원 사업으로 어린이집 부담금은 없다. 통학버스 1대당 최대 20만원까지 국·시비 총 약 3억 원이 10월까지 투입된다.

장치 설치비용은 서울시와 보건복지부가 어린이집 통학버스에 각 10만원씩 최대 20만원까지 지원한다. 그 이상 비용이 발생할 경우 자치구가 자체 예산으로 부담한다.

잠자는 아이 확인 장치운전기사가 아이들이 내렸는지 확인한 후 뒷자석에 설치된 하차벨을 누르는 '' 방식 운전기사가 스마트폰으로 차량 내외부 단말기에 갖다 대면 경보음이 해제되는 'NFC' 방식 아동이 단말기 비콘(Beacon)을 소지한 채 통학버스 반경 10m 접근 시 이를 감지하는 '비콘' 방식 등이 있다.

서울시는 어린이집별, 학부모별로 선호하는 장치가 다양한 점을 고려해 학부모, 어린이집, 관계 공무원의 의견이 모두 반영될 수 있도록 각 자치구별로 자체선정심의회를 구성, 심의결과에 따라 장치를 선정한다는 계획이다.

각 자치구는 장치 선정 시, 아이확인 기능은 필수적으로 포함하되 장치의 안정성, 비용, 학부모나 보육교직원 등에 대한 안심 제공, 보육교사의 업무량 증감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선정하도록 할 계획이다.

서울시 이미숙 보육담당관은 "어린이집 통학버스 내 '잠자는 아이 확인 장치' 설치로 영유아의 안전과 학부모 모두가 안심할 수 있는 등·하원 환경 조성이 이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이경충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북부수도사업소 ‘번동종합사회복지관에 성금 전달’ (2018-10-08 17:50:03)
노원구에 미세먼지 저감 도시 숲 조성된다 (2018-09-18 14:13:18)
도봉구의회, 제 300회 임시회 ...
도봉구의회 행정기획위원회, 환...
도봉구 보훈단체, 아이들 위해 ...
구본승 강북구의원 대표발의, ...
추석맞이 ‘도봉사랑상품권’ 3...
이동진 도봉구청장, 추석 앞두...
도봉구, 북한산국립공원과 함께...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