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09월29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공연/전시 > 전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노원구 공공 미술작품 사진에 담다
등록날짜 [ 2022년03월04일 12시27분 ]
노원구 중계로181 공원 '동심(달과소녀)'


2월 25~3월 13일 경춘선 갤러리
구민이 직접 녹음한 도슨트 운영

노원구 각지에 흩어져 있는 공공조형물의 이야기를 담은 사진전 ‘노원마을 미술 탐험전, 00미술관 전시’가 2월 25일부터 3월 13일까지 경춘선숲길갤러리에서 개최된다.
00미술관 전시는 지역의 공공미술 작품을 찾아내 도시 전체를 하나의 미술관으로 조성하기 위한 것이다. 지난해 7월부터 전문 조사단이 노원구 5개동 290여 개 작품의 작가명, 위치 등을 조사하고 전문사진작가들이 사진을 촬영했다. 이번 전시에서는 노원문화예술회관 옆 공원에 설치된 박경범 작가의 ‘동심(부제: 달과 소녀)’과 당현천 공원에 설치된 정춘표 작가의 ‘고언백-내일을 위해 쏴라’를 비롯해 공공 미술작품 40여 점의 사진을 전시한다.
구민들의 목소리가 담긴 QR코드 도슨트도 운영한다. 사진 옆 QR코드를 촬영하면 작가에 대한 간략한 소개와 작품의 의미를 구민들이 직접 녹음한 음성파일로 들을 수 있다. 10대 학생부터 50대 주부까지 다양한 연령대의 구민들이 참여해 의미를 더한다.
구는 이번 전시가 무심코 지나쳤던 집 앞 공원과 거리의 작품들을 새롭게 감상할 수 있는 기회이자 지역 문화를 축적하고 기록하는 데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전시는 3월 13일 일요일까지 계속된다. 휴관일인 월요일을 제외한 화~금요일 14:00~20:00, 주말 12:00~20:00에 경춘선숲길 갤러리를 방문하면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전시된 40여 점을 포함 총 290여 점의 공공미술 작품은 노원문화재단 홈페이지와 공공미술관.kr을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으며 관련 사항은 노원문화재단(02-2289-3440)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오승록 노원구청장은 “곳곳에 있는 공공 미술작품들을 세심하게 살펴보면 노원구 자체가 하나의 지붕 없는 미술관이라는 느낌을 받으실 수 있을 것”이라며 “지역의 예술과 감성을 체계적으로 기록하고 구민들과 함께 나눌 수 있도록 다양한 문화 사업을 실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경충 기자 nnews21@daum.net
 
올려 0 내려 0
이경충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노원문화재단 “세 가지 색, 다름과 어울림의 노래” 展 (2022-03-29 17:14:00)
태권브이 만나러 노원구 경춘선숲길갤러리로 오세요 (2022-01-11 14:01:38)
도봉구, 어린이 재난체험버스에...
채수창의 행정심판(88) 재개발 ...
신천지자원봉사단 서울동부지부...
노원 전국 최초 장애인 친화 미...
김세영 법무사의 법원경매 비망...
[노무칼럼] 휴게시설 설치 관련...
청년 창업 지원하는 노원형 청...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