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6월20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노원구 당현천 음악분수 쇼 5월 24일부터 가동
등록날짜 [ 2024년05월22일 17시22분 ]
10월 31일까지 하루 1회 20분간 운영
새싹교·불암교에는 전국 최초 교량 분수 설치




당현천 음악분수가 새 단장을 마치고 5월 24일부터 본격적으로 운영된다.
당현천 불암교와 새싹교 사이 노원 수학문화관 앞의 음악분수는 지난해 관람한 주민의 의견을 반영해 시설뿐 아니라 콘텐츠도 대폭 개선했다.

우선 기존에 있던 워터스크린 노즐을 교체하고 레이저 2대를 추가했다. 음악분수 양옆에 있는 불암교와 새싹교에는 교량 분수를 각각 설치했다. 교량 분수는 전국 최초의 운영 사례로 음악분수의 물줄기를 보다 풍성하고 아름답게 연출한다.

콘텐츠도 변신을 마쳤다. 음악 전문가와의 협업을 통해 올해는 어린이들을 위한 <바라밤> <티니핑송>부터 트로트 <아모르파티> <찐이야>, K-POP <음악의 신>, Drama, 해외-POP 3곡 <Viva La Vida> <Handclap> <Let it go>까지 총 20여 곡을 선곡했다. 일주일 내내 보아도 신선함을 느낄 수 있도록, 7곡씩 요일마다 다른 구성을 선보인다.

시각적인 아름다움을 위해 영상은 기존의 4:3 비율에서 16:9 비율로 화면을 대폭 넓히고 음악에 맞춰 제작된 영상과 레이저가 워터스크린에 펼쳐진다. 레이저 연출도 추가해 화려한 분수 연출도 가능해졌다.

음악분수는 10월 31일까지 일몰 시각에 맞춰 1일 1회 20분간 진행된다. 5~8월까지는 저녁 8시 30분, 9월에는 저녁 8시, 10월에는 저녁 7시에 시작된다. 매주 월, 화요일은 휴무이며 기상 조건(우천, 강풍)에 따라 중단될 수 있다.

지난 5월 10일 음악분수 시험 가동 중 우연히 관람한 한 주민은 “당현천 음악분수가 이전보다 규모가 크고 화려해졌다”며 “음악이 흘러나오는 순간부터 끝날 때까지 매 순간 감탄사가 절로 나온다”라고 말했다.

구는 음악분수 운영 중 안전에도 철저히 한다는 방침이다. 안전요원 2명을 상시 음악분수 운영시간에 배치하여 위험요인을 사전에 제거하고 비상상황에 대비한다. 또한, CCTV를 활용한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설비도 수시로 점검할 예정이다.

한편, 당현천 바닥분수도 가동을 준비 중이다. 성서대학교 앞에 있는 바닥분수는 오는 6월 1일부터 9월 30일까지 매주 월요일을 제외하고 4개월 동안 가동된다. 낮 12시~오후 4시까지 매시 정각에 30분씩 총 5회, 야간에는 저녁 8시에 30분간 1회 가동한다. 야간에는 다양한 색채의 조명으로 볼거리를 제공한다.

오승록 노원구청장은 “당현천 음악분수는 개장이 늦어진 만큼 더욱 풍성한 볼거리와 꽉 찬 콘텐츠로 새롭게 운영할 예정”이라며 “집 앞 산책길에서 만나는 음악분수와 함께 가족들과 일상의 추억을 가득 만드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이경충 기자 nnews21@daum.net
 
올려 0 내려 0
이경충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서울시 지하철 8호선 연장 별내선 5월 25일 시운전…8월 중 개통 (2024-05-23 16:12:50)
서울시 매일 아침 목소리·수어로 뉴스 읽어준다 (2024-05-21 17:15:55)
노원구의회 김준성 의장 ‘지방...
손영준 노원구의원 은행사거리 ...
노원문화재단, 2024 노원달빛산...
도봉구, 초‧중학생 현장...
도봉구, 서울교통공사로부터 ‘...
도봉구, 구청사 무더위쉼터 운...
홍국표 시의원, ‘2024 소잉마...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