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12월08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노원구 난방비 20억 원 긴급 투입
등록날짜 [ 2023년02월03일 15시11분 ]


경로당, 어린이집, 취약계층 등
연 매출 2억 원 미만 소상공인도

오승록 노원구청장
노원구(구청장 오승록)가 올해 겨울 난방비 급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의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난방비 긴급지원에 나선다.
이번 난방비 특별지원은 동북4구(노·도·강·성) 행정협의회(회장 성북구청장)에서 한파로 인한 구민의 어려움을 덜고, 에너지 복지 사각지대가 없도록 함께 뜻을 모아 긴급회의를 통해 결정되었다.

이번 지원은 앞서 발표된 정부 및 서울시의 지원과는 별개로 노원구 자체 예산을 통한 추가 지원으로 경로당, 어린이집, 소상공인 등에 구비 약 20억원을 긴급 투입한다.
먼저 구는 지역 내 경로당 172개소에 대해 월 10만 원씩, 3개월간 난방비를 특별 지원한다. 단, 이미 난방비 지원을 받는 구립 또는 임대아파트 경로당 등 73개소는 이번 지원대상에서 제외한다.
어린이집도 규모에 따라 22만5000~30만 원씩 지급한다. 국공립, 민간어린이집 모두 지원 대상이며, 총 290개소가 해당된다.

난방비 폭등으로 폐업 위기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에게도 업소당 10만 원의 특별지원금을 지급한다. 현재 영업 중인 연 매출 2억 원 미만인 총 1만5천여 개소가 대상이다.
긴급히 지원대책이 마련됨에 따라 구체적인 지원 및 신청방법은 추후 통지할 예정이다.
구 관계자는 “현재 담당과에서 지원방안을 마련 중”이라며 “2월 20일경부터 신청을 받을 계획이며, 이전에 문자로 구민들에게 신청 안내를 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 구는 지난 1일 서울시 구청장협의회를 통해 난방비 부담으로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에게도 가구당 10만 원씩 현금으로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서울시 난방비 지원에서 제외된 서울형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한부모가족 등 2천9백여 가구가 대상이며, 오는 17일부터 지급할 예정이다.

오승록 노원구청장은 “난방비 급등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구민들이 조금이라도 따뜻함을 느낄 수 있도록 이번 지원을 결정했다”며 “이후에도 통반장을 활용한 대문살피기 사업, 똑똑똑 돌봄단 등 촘촘한 복지망을 통해 에너지 복지사각지대를 없애기 위해 세심히 살피겠다”고 말했다.
이경충 기자 nnews21@daum.net
 
 
올려 0 내려 0
이경충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신천지 서울교회 노원·혜화역서 ‘길거리 사진전’ 열어 (2023-02-06 12:36:25)
노원구 계묘년 정월 대보름달에 소원을 싣는다 (2023-02-02 11:13:16)
도봉구, 학부모 교육 모니터단...
도봉구, ‘우리 마을 탄소중립...
도봉구, 지난 5년간 인권문제 ...
도봉구 상공회 송년의 밤, “...
도봉구, 기아쌍문대리점 성품 ...
도봉1동, 북서울농협 도봉역지...
덕성-도봉 영재교육원, 제13기...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