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6월20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도봉구, 장애인 이동권 강화로 사회참여 문 넓힌다
급속충전기 확대 설치·운영 예정, 수리지원 서비스 지속 추진
등록날짜 [ 2024년05월11일 19시15분 ]
 
사진제공 도봉구
 
도봉구(구청장 오언석)가 이동보조기기를 사용하는 장애인을 위한 지원정책에 힘을 쏟고 있다. 이동권 보장 정책을 추진해 장애인들의 사회참여를 확대하기 위해서다.
구는 장애인 이동권 강화 정책 일환으로 ▶전동보조기기 보험가입 지원사업 ▶이동보조기기 수리 사업 ▶전동보조기기용 급속충전기 설치·운영 등을 추진하고 있다.
전동보조기기 보험가입 지원사업은 구가 등록장애인의 전동보조기기 보험료를 대신 납부하고 등록장애인이 운행 중에 발생한 제3자(대물, 대인)의 배상책임분을 보상하는 사업이다.
올해 구는 사고로 인한 경제적 손해를 감당할 수 없는 장애인들을 위해 사고당 보상한도를 기존 2천만원에서 5천만원으로 늘렸다. 반면 사고당 본인부담금은 5만원에서 3만원으로 낮췄다. 
구는 이번 달라진 보장내용에 따라 사고에 대한 불안감 등으로 외출을 꺼리는 장애인들의 외부활동이 크게 늘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구는 이에 따른 장애인의 사회활동 참여와 외출빈도‧이동거리도 증가할 것으로 내다보고 전동보조기기용 급속충전기를 확대 설치해 나갈 방침이다. 
2024년 5월 현재 도봉구에는 도봉구청, 창동역 등 6개 지하철역, 복지관, 병원 등 23개소에 28대의 급속충전기가 설치돼 있다. 구는 앞으로 장애 당사자의 요청에 따라 권역별로 설치를 늘려갈 계획이다.
아울러 이동보조기기에 대한 수리 지원도 지속 추진해나갈 예정이다. 현재 구는 이동보조기기를 사용하는 장애인 중 국민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 장애인에게 연간 30만원 이내, 그 밖의 장애인에게는 연간 15만원 이내에서 수리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오언석 도봉구청장은 "장애인 이동권 보장은 장애 당사자가 사회활동을 하고 지역 공동체에서 동등한 구성원으로 살아가는 데 기본이 되는 필수 요소”라며, “앞으로도 구는 장애인들이 지역 내에서 불편함 없이 살아가고 비장애인과 동등하게 활동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은자 기자 yej388@naver.com
 
올려 0 내려 0
윤은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도봉구, 제52회 어버이날 기념식 성황리 개최 (2024-05-11 20:26:00)
노원구 청년참여 예산 공모 (2024-05-10 13:38:17)
노원구의회 김준성 의장 ‘지방...
손영준 노원구의원 은행사거리 ...
노원문화재단, 2024 노원달빛산...
도봉구, 초‧중학생 현장...
도봉구, 서울교통공사로부터 ‘...
도봉구, 구청사 무더위쉼터 운...
홍국표 시의원, ‘2024 소잉마...
현재접속자